바로가기 메뉴

B.N.K 금융그룹

주메뉴

Global Menu


보도자료

BNK금융,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회-주택금융공사와 주택연금대출 활성화 업무협약
등록일 : 2020.06.18 조회수 : 145
제목: BNK금융,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회-주택금융공사와 주택연금대출 활성화 업무협약

 BNK금융,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회-주택금융공사와 주택연금대출 활성화 업무협약
-주택연금대출 활성화를 통한 고령층 및 중장년층 노후생활 안정을 도모
-부산은행, 경남은행 전 영업점에서 은행권 최초로 주택연금대출 상담, 서류접수 업무대행
-부·울·경 지역 시니어 고객의 주택연금대출 접근성 개선 기대

 

BNK(회장 김지완)가 18일(목) 오전, 본점에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회(위원장 홍장표), 한국주택금융공사(사장 이정환)와 고령층 및 중장년층 노후생활 안정을 위한 ‘주택연금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BNK는 이번 협약으로 타시도 대비 고령화 지수가 높은 부산, 경남 등 동남권 지역 고령층 및 중장년층의 노후생활 안정을 위해 주택연금대출 취급 활성화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동남권 지역에 가장 많은 영업점을 보유한 BNK부산은행과 BNK경남은행 전 영업점에 전문상담을 위한 ‘주택연금대출 전담 창구’를 설치하고, 고객의 주택연금 신청서류 접수 업무를 대행해 고객의 편의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소득주도성장 특별위원회는 주택연금대출 활성화를 위한 정책개발 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주택연금대출의 인지도 제고를 위한 공동 홍보 및 마케팅을 추진하기로 했으며, 부산은행 및 경남은행 영업점 전담창구 인력의 상담능력 강화를 위한 연수 프로그램도 지원할 계획이다.
 
BNK금융그룹 김지완 회장은 “주택연금대출 활성화가 고령층 및 중장년층의 안정적인 노후생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BNK는 앞으로도 시니어 고객을 위한 다양한 금융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택연금대출은 만 55세 이상 고령자가 소유한 시가 9억원 이하의 주택을 주택금융공사에 담보로 제공하고, 은행에서 매월 연금방식으로 노후생활자금을 대출받는 금융상품으로 고령층의 주거 안정과 생활안정 혜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2020년 5월말 기준으로 주택연금대출 가입자 수는 7만5000명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파일첨부 주택연금 활성화 협약식 (1).jpg    주택연금 활성화 협약식 (2).jpg   
목록